2013.12.03 14:22

         변의 색깔이 이상할 때 다스리는 법

특별한 이유 없이 변의 색깔에 이상이 나타나는 경우엔 몸에 이상이 있다고 보면 된다.

가령, 변에 피가 섞여 나올 경우는 궤양성대장염이나 이질의 가능성이 있고 , 변이 묽고 적갈색이면 식중독, 전염병 등을

의심할 수 있다. 얼굴과 눈에 황달기가 보이고 변까지 흰색을 띤다면 황달이고, 검거나 갈색일 경우는 위ㆍ십이지장궤양,

 대장출혈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변의 색깔별로 의심가는 주요 증세와 집에서 할 수 있는 처치법을 소개한다.

 

 

▷ 변의 색깔에 이상을 보일 때는 소화기관에 문제가 있음을 알리는 적신호이다. 과식을 피하고 원인을 알아내도록 하자.

 

 

 변이 흰색을 띤 경우

1. 황달일 때 - 대변에 흰색 물감이나 콩비지 같은 물질이 섞여 있는 것 같다. 이럴 때는 사과를 강판에 갈아 적당량

 

의 꿀을 섞어 먹어도 좋고 를 갈아 식촛물에 며칠 담가 만드는 배식초절임, 미나리 달인 물이나 미나리 생즙, 인진쑥

이 좋다.

 

Samsung Techwin | Digimax i6 PMP, Samsung #11 PMP | Normal program | Pattern | 1/6sec | F/3.5 | 0.00 EV | 6.6mm | ISO-149 | Off Compulsory | 2012:05:02 14:46:32

 

2. 소화불량일 때 - 생강즙에 꿀을 섞어 마시면 위벽이 허는 것을 막아준다. 위가 냉하여 소화가 잘 안되면 대파

 

삶아서 차 마시듯 하면 좋고, 반대로 위에 열이 많아 배가 늘 더부룩하면 무즙이 좋다. 체기를 내리는 데는 다래순 즙이 효

과가 있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2013.11.15 11:24

       안색이 나쁠 때 가정에서 다스리는 법(3)

    노란빛일 때

급성간염일 때 : 급성간염은 약이나 독극물에 의한 경우와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것으로 급성 간염에 걸리면 무력감, 피로감, 관절통, 황달이 나타나기도 한다.

방법 ① : 새삼의 꽃과 줄기를 토사자라고 하는데 토사자를 물에 달여 마시거나 가루를 내 어 차가운 물로 복용하면 급성간염이나 황달 증세를 치료하는 데 효과가 있다.

 

방법 ② : 순무꽃을 말려 달여 먹거나 순무씨를 날 것 그대로 분마기에 곱게 갈아 물에 달 여 따뜻하게 마시면 급성간염을 진정시켜 준다.

 

 

방법 ③ : 쌀로 만든 식초를 적당한 물에 의석하여 일 3회 마시는 것을 반복하면 급성간염 치료에 도움이 된다.

방법 ④ : 사철쑥 달인 물은 황달을 동반하는 간염에 좋다. 잎, 줄기, 꽃에 이뇨작용과 해열 작용을 하는 성분이 들어있어 발열성 황달에도 잘 듣는다.

 

 

최근에는 항균작용이나 염증 진정, 간기능 회복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 자료가 발 표되어 더욱 주목받고 있다. 꽃이 피었을 때부터 줄기에서 따내어 그늘진 곳에서 말린 것을 달여 마신다.

사철쑥8g에 치자열매3g, 대황1g을 함께 넣고, 물2컵 반을 부어 달인다. 물이 1 컵 정도로 줄어들면 불에서 내려 따뜻하게 마신다.

방법 ⑤ : 복숭아는 간기능을 활발하게 한다. 묵은 피를 내몰고 간장의 기능을 활발하게 해주는 작용이 있어 숙취로 인한 갈증, 간장병으로 인한 복수(배에 물이 차는 증 세)에 효과가 있다.

무엇보다도 싱싱한 복숭아를 고르는 것이 중요하며 몸이 찬 사람은 과식을 피한 다.

 

 NIKON | E990 | Normal program | Pattern | 1/31sec | F/2.6 | 0.00 EV | 9.1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0000:00:00 00:00:00

담석증일 때 : 담낭이 분비하는 담즙이 덩어리로 뭉쳐 이루어진 결석이 담낭관을 막는 것이 담석증이다. 늑골 아래를 찌르는 듯한 격심한 통증과 함께 황달 현상을 일으켜 얼굴빛이 노랗게 변하기도 한다. 결석의 크기나 갯수에 따라 아예 아무 통증도 느끼지 못하고 지나가는 경우도 있다.

매실은 담즙의 분비를 활성화시키고 담낭을 수축하는 작용을 한다. 매실과 생강즙을 넣고 끓여 충분히 우러나면 그 물에 꿀을 타서 마신다.

 

매실 끓인 물을 차처럼 마셔도 좋다.

방법 ① : 옥수수수염 20g에 민들레뿌리, 사철쑥을 각각 9g씩 넣고 함께 달여 마시면 담석 증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방법 ② : 수양버들에는 타닌이 포함돼 있어 담의 결석을 녹여주고 황달에도 약효를 낸다. 말린 수양버들(편축)에 물을 붓고 달여 하루 두세 번 마신다.

 

 

방법 ③ : 바지락 국물을 진하게 끓여 공복에 마시는 것을 꾸준히 하면 담석증을 완화시킨 다. 담석증으로 인한 통증을 완화시키는 데는 매실이 좋다.

 

방법 ④ : 매실장아찌를 뜨거운 물에 우려 생강즙과 꿀을 적당히 타서 마신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