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2.02 00:24

          현기증 예방을 위한 물구나무서기 요령과 생활 습관

● 매일 30초 정도 한다

인간은 직립보행을 하므로 무거운 머리를 목으로 지탱해야 한다. 이로 인해 목 부위에 큰 부담이 생기면서 병적 이상이 일어나게 된다. 이 같은 신경성 변성반사가 뇌에 전해지면 현기증을 일으키게 된다.

이런 종류의 현기증은 물구나무서기가 큰 효과가 있다.

 

적어도 20초 이상, 가능하면 30초 정도 매일 물구나무서기를 몇 차례씩 하면 현기증은 크게 개선된다.

● 균형을 잡은 다음 눈을 감는다

물구나무서기를 할 때는 눈을 감고서 한쪽 발을 올리는 게 아니라, 눈을 뜨고 한쪽 발을 써서 충분히 균형을 잡은 후에 눈을 감아야 한다.

 

그리고 귀에 장애가 있는 경우에는 장애가 있는 쪽의 발을 세우기가 어렵지만 잠차로 수월해진다.

● 힘이 들면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는다

그러나 중년 이후라면 그다지 쉬운 일이 아니다. 아무리 해도 물구나무서기를 할 수 없는 사람은 다른 사람이 머리와 양손을 방바닥에 대게 하고 다리는 벽에다 대게 한 후 다리를 잡아 물구나무서기를 도와주면 된다.

나이가 좀 더 많은 사람은 누운 체 손발을 높이 올려 흔드는 것도 좋지만 물구나무서기와 같은 효과는 거둘 수 없다. 때문에 어렵더라도 다른 사람의 힘을 빌려 잠깐씩 물구나무서기를 하는 게 좋다.

 

● 아침이나 잠자리에 들기 전에 한다

이 방법으로 20초 동안 물구나무를 설 수 있게 되면 그 사람의 균형은 완전히 회복되었다고 할 수 있다. 비록 2~3초 밖에 할 수 없던 사람도 느긋하게 목표를 잡고 5초, 10초 늘려 가면 점차 익숙해진다.

이 훈련 요법은 몸의 균형을 회복하고 현기증 증세를 치료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또 자신의 회복 정도를 측정하는 데도 유익한 척도로 활용 할 수 있다. 매일 1회(가능하다면 2~3회가 좋다) 아침에 일어나서나 밤에 잠자리에 들기 전에 습관적으로 하는 것이 좋다.

 

● 평소에 기초체력을 다져 놓는다

가벼운 산책이나 맨손체조 등으로 기초체력을 단련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적당한 운동은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생활에 활력을 주므로 무기력해지기 쉬운 어지럼증 환자에게 꼭 필요한 운동이다. 물구나무서기 운동을 시작하기 전에 체력을 다져 놓으면 무리없이 해 낼 수 있다.

공기 좋은 공원이나 집 근처의 가까운 산이 있으면 매일 잠간씩이라도 시간을 내어 산책하는 기분으로 즐겁게 걷기운동을 하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체력이 단련되고 어지럼증에서 벗어나게 될 것이다.

 

▷ 길을 걷는 도중에 현기증이 일어나면 움직이지 말고 기댈 만한 곳을 찾아 기댄다. 현기증이 가라앉을 때까지 안정을 위하는 것이 중요하다.

●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한다

너무 뜨거운 물보다는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해 주는 것도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는 데 도움이 많이 된다. 특히 잠자기 전에 하면 피로도 풀리고 잠도 잘 온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2013.09.30 12:32

돌발성 난청과 기능성 신발 추천

 

 

● 원인 : 대변을 보다가 올 수고 있다.

 

이렇다 할 원인이 없는데도 갑자기 귀가 안 들리는 경우입니다.

 

알레르기의 일종일 수도 있고 대변을 보다가 뇌압이 높아지면서 내이의 림프액의 압력이 증가되어 정원창이 터져서 일어날 수도 있고 바이러스나 각종 혈관 장애가 원인이 되어 올 수도 있습니다.

 

이 밖에 청신경의 종양에 의해서도 갑작스런 난청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 증세 : 갑자기 들리지 않으며 구토를 동반한다.

 

갑작스럽게 아무 소리도 들을 수 없거나 희미하게 들리는 경우 등 그 정도는 여러 가지지만 대체로 한쪽 귀에만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귀에서 윙윙 울리는 소리가 들리며 머리가 어질어질한 현기증과 구토 등을 동반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메니에르증후군처럼 현기증이 지속되며 걷는 것조차 힘들 정도는 아니므로 감별할 수 있습니다.

 

 

 

 

● 치료 : 전문의의 치료를 서두른다.

 

증상이 나타나는 즉시 전문의의 진단과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원인에 따라 치료법도 달라지지만 중요한 것은 조기에 치료를 받지 않으면 상태가 악화돼 청력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경우에 따라 혈관확장제, 비타민제, 부신피질호르몬제 등을 투약합니다. 환자가 극도의 불안감을 가질 수 있으므로 일단 안정을 시키고 현기증이 심할 때는 강한 광선이나 소음 등 불쾌감을 주는 요소는 피해야 합니다.

 

 

 

 

한편, 흔히 사용하는 약제 중에 난청을 일으키기 쉬운 것도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스트렙토마이신, 카나마이신, 겐타마이신, 네오마이신 등의 항생제와 아스피린, 키니네 등은 독성이 있어 내이에 작용해 난청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따라서 이들 약제를 사용할 때는 반드시 의사의 처방을 따라야 하며 갑자기 소리가 들리지 않거나 귀울림이 있고 어지럼증 등의 증세가 나타나면 서둘러 전문의를 찾아 검사와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건강도우미 기능성 수제화 엘파로스 건강신발◆

 

이와 더불어 무릎관절, 허리디스크, 목디스크, 어깨 통증으로 고민하시는 분들과 다이어트, 자세교정에 좋은 편한구두, 편한신발을 소개하려 합니다.

 

기능성 수제화 엘파로스 건강구두는 정상적이지 못한 발의 아치(족궁)을 정상적인 발로 잡아주며 뒤틀린 몸의 균형을 바로 잡아주어 무릎관절, 허리, 목, 어깨 등의 통증을 해소 시켜주는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바른 자세교정으로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여 체내의 노폐물을 배출시키며 소화기능이 향상되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되는 기능성 신발입니다.

 

제품군은 남자, 여자 수제화로 슬리퍼, 샌들, 구두 등 여러 종류의 신발이 있습니다.

 

네이버, 다음에서 ‘엘파로스’를 검색하셔서 체험후기와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