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2.13 14:14

아기 뇌막염의 원인과 증세 및 예방치료법

1. 원인 : 뇌와 척수에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침범

뇌와 척수를 싸는 막에 세균 혹은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이 발생해 염증이 생긴 것.

 

원인균은 인플루엔자균, 뇌막염 구균 혹은 폐렴 구균 등에 의해 발생하며 이 외에도 귀의 병이나 결핵 등 다른 질병으로 인해 세균이 혈액을 타고 돌면서 뇌의 수막에 침범해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2. 증세 : 토하고 사지를 뒤틀며 경련 한다

갑자기 고열이 나면서 두통, 구토 및 경련을 일으키며 뒷목이 뻣뻣하여 똑바로 누워 있는 아이의 목을 뒤에서 앞으로 젖히려 하면 저항을 느낀다.

 

갑자기 열이 오르면서 눈을 위로 치켜뜨고 머리를 뒤로 젖히고 사지를 뒤틀면서 경련을 하는 것이 보통이다.

 

6개월 미만의 아기는 뚜렷한 뇌막 증상이 없이 고열과 아울러 처음부터 의식혼탁을 일으키기도 한다.

 

3. 치료 : 치료 늦어지면 뇌성마비 위험 있다

진단만 정확하게 해 조기에 치료하면 쉽게 치료할 수 있는 질병이지만 잘못된 진단으로 치료를 늦추거나 하면 정신박약, 청각장애, 뇌성마비 등 심각한 상태에 이르게 되므로 초기에 서둘러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세균 감염에 의한 것이 대부분이므로 항생제로 치료한다.

집에서 치료할 수 없으므로 한시라도 빨리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은 후 의사의 판단에 다라 입원 치료한다.

 

 

▶ 집에서는 이렇게ㆍㆍㆍ

열이 39℃ 이상이며 3개월 이하의 영아인 경우, 뒷목이 뻣뻣해지는 경우, 고열과 함께 설사를 계속하는데 변에 혈액이나 농이 섞여 있는 경우, 심한 복통을 호소하며 새우처럼 구부린 경우, 기운이 없고 축 처져 있으며 동공이 풀린 경우 등은 서둘러 병원으로 가야 한다.

 

그렇지 않은 경우라면 얼음물 주머니나 찬 물수건으로 냉찜질을 해주거나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해주며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게 하고 안정을 취하게 한다.

 

Canon | Canon EOS 5D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3sec | F/8.0 | +0.33 EV | 60.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08:02:12 03:29:06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2013.11.28 10:53

        가래의 색깔에 따라 알아차리는 호흡기 질환

● 무색투명하거나 반투명한 것

보통 감기나 급성기관지염, 만성기관지염 중에서 세균감염이 없는 것, 그리고 천식에서 볼 수 있다.

 

● 누런색일 때

세균 감염이 있어서 세균과 싸우기 위해 집결한 백혈구와 조직의 세포 같은 것이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누렇게 보인다.

만성기관지염, 기관지확장증, 세기관지염, 폐렴 등의 질병에서 보인다.

 

 

폐렴

● 녹색일 때

인플루엔자 간균과 녹농균 감염 때 보인다. 인플루엔자 간균은 만성기관지에 감염되기 쉬운균으로 대표적인 세균이다.

 

인플루엔자간균

● 붉은색일 때

기관지확장증과 폐렴 때 보이는 혈담이다.

 

기관지확장증

 

● 쇠의 녹빛깔이거나 벽돌색일 때

기관지확장증이나 폐렴 때 보이지만, 특히 폐암 때 색깔이 나오곤 한다.

최초의 증상으로서 이런 혈담이 나오면 폐암 확률이 높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2013.10.19 16:30

소아 독감(인플루엔자)

 

 

많은 사람들이 증세가 심한 감기에 거리면 독감에 걸렸다고 말하지만, 좀 더 정확히 말하면 독감은 감기 증세를 일으키는 여러가지 바이러스 중에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원인이 되어 발생한 상기도 감염을 말합니다.

 

이러한 인플루엔자 감염은 10~40년을 주기로 전 세계적인 대유행을 일으키며 그 중간에 2~3년을 주기로 소유행을 일으키기도 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날씨가 춥고 건조한 10월부터 4월까지 발생율이 높습니다.

 

 

 

 

독감은 일반적인 감기보다는 증세가 심하여 피로감이 동반된 고열이 40도 이상 오르내리고, 심한 두통과 오한, 닿기만 해도 아픔을 느낄 정도의 근육통에 시달리게 되어 학교나 직장에 결석하게 되는 수가 많습니다.

 

인두통도 심하여 어린 아이들의 경우에는 침을 많이 흘리고 잘 먹지 못하고 심하게 보채며 잠을 이루지 못하게 됩니다. 그 외 마른 기침도 많이 하고 안구, 관절 등에 통증을 느끼기도 합니다.

 

 

 

 

 

 

● 가정에서는 이렇게

 

▷ 고열과 피로가 주증상인 독감에 걸리면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취하는 것이 무엇볻 중요합니다.

 

가능한 모든 일을 중단하고 쉬도록 하며 어린 아이는 흥분하지 한도록 돌봐주며 정성을 다해 집에서 쉴 수 있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도록 합니다. 소아의 경우 잘 먹지 못하면 칼로리를 보충해 주기 위해 설탕물이나 꿀을 약하게 타주어도 좋고 이온음료를 주어도 좋습니다.

 

주스나 우유, 과일즙을 조금씩 주어도좋으나 열이 나는 아이들은 토하거나 설사를 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조금씩 나누어 천천히 마시도록 합니다.

 

 

 

▷ 가습기 사용으로 습도를 높여 주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습도를 높여 주게 되면 건조한 환경에서 잘 번식하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의 번식을 막을수도 있습니다.

 

열이 나고 기침을 하는 환자가 좀 더 편한하게 느낄 수 있으며 가래가 있는 기침을 할 경우 가래를 배출하는 데도 도움이 됩니다.

 

 

 

 

 

▷ 집에서 사용할 수 있는 간단한 약품 - 아세트아미노펜 제제(타이레놀, 써스펜 좌약 등), 이부프로펜 제제(부루펜, 이부프로펜) 등 해열 진통제를 사용하면 고열, 두통 및 근육통을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아스피린 제제는 소아에서 라이 증후군(혼수상태를 유발시키는 치명적인 소아과 질환 중의 하나)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소아에게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