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균성폐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11.23 폐렴의 원인 및 예방ㆍ치료법
2013.11.23 23:02

           폐렴의 원인 및 예방ㆍ치료법

① 원인 : 세균이나 바이러스 감염으로 일어난다

폐렴이란 폐포를 포함한 기관지 말초 부분인 폐실질에 염증이 일어난 상태로 대부분 세균이나 바이러스의 감염으로 일어난다.

세균성 폐렴의 50~80%는 폐렴구균에 감염된 경우이며 약 5%은 포도당구균에 의한 것으로 인플루엔자나 홍역 등의 합병증으로 일어난다. 바이러스에 의한 폐렴도 있는데 인플루엔자, 아데노 바이러스 등이 원인균이다.

 

② 증세 : 한기, 발작적인 기침, 가래 등이 따른다

원인균에 따라 경과와 치료법, 예후가 다르다.

일반적인 증상은 별안간 한기가 돌고 고열이 나며 기침이 발작적으로 일어난다. 처음에 끈적끈적하던 가래가 차차 녹물 같은 가래로 변한다. 흉통이 심하며 호흡곤란이 온다. 심하면 산소결핍으로 얼굴과 손톱이 자색으로 변하는 자색증이 나타난다. 복통이나 단순 호흡기 병으로 오인, 병을 키울 수 있으니 주의한다.

 

③ 치료 : 건조하지 않게 하고 자색증이 생기면 즉시 입원한다

만일 자색증이 생기면 산소호흡이 필요하며 또는 그 이상의 전문적인 처치를 요할 수도 있으므로 이때는 즉시 입원시켜야한다.

환자 상태가 매우 심하여 경구 수분 섭취가 어려울 때는 정맥으로 수분공급을 한다. 강력한 항생제가 개발되고 폐렴에 대한 보조치료 방법이 거의 완벽한 현대에도 폐렴은 높은 사망률을 보이는 무서운 병이다.

 

특히 노인의 폐렴은 위험하다.

또한 병의 경과가 급성이므로 신속하고 확실한 진단을 받아 빨리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 항생제를 사용할 때는 원인균에 따라 달리 선택해야 한다. 함부로 사용하면 내성을 초래하기 쉬우므로 특히 주의한다.

▶ 집에서는 이렇게ㆍㆍㆍㆍ

환자의 안정이 급선무다.

방은 따뜻하게 하고 건조하지 않게 한다. 탈수증을 막기 위해 물이나 주스 등을 많이 섭취하도록 한다. 고열이나 통증이 있을 때는 아스피린이나 기타 해열 진통제를 준다.

환자가 가래를 잘 뱉어내도록 도와준다.

폐렴증세로 열이 올라 좀처럼 열이 내지리 않을 때는 잉어 살을 곱게 다져 거즈에 펴 바른 다음 이것을 가슴과 등, 머리와 이마에 찜질한다. 잉어찜질은 강한 해열 작용이 있어 열을 내리게 하는데 도움이 된다.

 

수시로 체온을 재보아 정상체온으로 돌아오면 바로 떼어 낸다.

대나무 기름에 생강즙을 넣어 소주잔으로 1잔 정도 마셔도 기침이 멎고 열이 내린다.

 

 

뱀장어도 잘 듣는다. 살아있는 뱀장어를 구워 뜨거운 물에 1시간 정도 담가 두었다가 그 물에 우러난 기름을 마셔도 효과가 있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