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균 바이러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9.12 후두염원인과 증세, 치료법
2013.09.12 13:52

후두염원인과 증세, 치료법

 

 

● 원인 : 오랜 감기, 큰 소리, 기침도 원인이다.

 

성대와 그 주변에 염증이 생긴 것으로 직접적인 원인은 인플루엔자균, 폐렴균, 연쇄상구균, 포도상구균 등 세균 및 바이러스며 이 외에도 뜨거운 증기, 자극성 가스, 먼지 등의 흡입과 술, 담배의 과용, 큰 소리를 지르거나 기침을 오래 한 경우도 인두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기후나 습도의 급변도 병의 발생을 도우며 급성의 상태가 오래 가면 만성화되는 수가 있습니다.

 

 

 

 

● 증세 : 목소리가 쉬고 침을 삼키기 어렵다.

 

후두의 점막이 붓고 헐게 되면 바이러스나 세균이 성대로 침범하여 목소리가 쉬게 됩니다.

 

병이 심하게 진행되면 목소리가 전혀 나오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일반적인 증상으로는 후두에 가려움증, 건조감, 이물감, 기침 등이 있고 가벼운 통증과 함께 음식물을 삼키기가 곤란해집니다.

 

보통 3개월 이내에 치료가 되는데 그 이상 끌면 만성화된 경우입니다.

 

 

 

 

● 치료 : 말을 하지 말고 찬 공기도 피한다.

 

심하지 않은 경우는 3~4일간 일상 업무나 학업을 쉬도록 합니다.

 

차가운 공기는 자극을 주어 증상을 악화시키므로 외출은 삼가고 실온을 22도 정도, 습도를 50% 정도로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담배와 술은 하지 말고 침묵을 지키며 후두의 안정을 취하도록 합니다.

 

 

 

 

● 집에서는 이렇게

 

목구멍의 통증을 줄이는 데는 1~3%의 식염수로 목구멍을 씻어내고 가습기를 사용하여 입안으로 증기 흡입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런 일반요법만으로 치료가 힘들면 항생제를 흡입하는 약물요법을 쓰기도 합니다. 치료가 되었어도 다시 반복될 수 있으므로 주의합니다.

 

목구멍의 통증을 가라앉히는 데는 달걀흰자에 연근즙을 섞어 자주 양치를 해주면 효과가 있습니다.

 

이 외에 무를 강판에 갈아 따뜻한 물을 부어 마셔도 좋습니다.

 

 

신고
Posted by 건강도우미

티스토리 툴바